"차별화 전략으로 커피스미스 만의 경쟁력 인정 받겠다"

커피스미스

 

“차별화 전략으로 커피스미스 만의 경쟁력을 인정 받겠다”

요즘 너무나 많은 커피 브랜드 프랜차이즈들이 거리 곳곳에 눈에 쉽게 띄며 포화상태에 이르고 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매장 하나 하나를 들춰보면 과연 투자대비 수익을 내고 있는 매장들이 얼마나 될지는 의문이다.

현재 커피에 대한 일반인들의 관심이 높고, 일상적인 공간으로써 커피전문점이 호황을 누리고 있어 국내 성업중인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은 추산 2000여 개가 넘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고급커피 시장은 맛과 품질의 평준화를 넘어 자신만의 개성과 차별화에 집중하고 있다.

하지만 현재 커피시장은 자기들만의 브랜드파워를 갖추기 위한 노력들 보다는 연예인을 동원하여 광고 홍보에 집중해 가맹점을 모집 하는 데만 열중하고 있는 듯하다. 이에 반하여 새로운 차별화 전략으로 경쟁하겠다는 커피 브랜드 커피스미스(coffeesmith)가 눈에 띈다.
브랜드 이름은 영어의 접미사 장인(匠人)을 뜻하는 ~smith와 coffee를 합성 시킨 신조어라고 한다.

모든 매장은 직접 디자인, 설계하고 가로수매장으로 2009년 강남구 아름다운 건축상을 수상한 손태영 대표는“현재같이 모두 비슷비슷한 커피전문점 매장들 사이에선 차별화가 곧 경쟁력이며 이런 점에서 인테리어 공정 역시 차별화를 위해 외주업체에 전적으로 맡기지 않고 디자인 및 중요공정은 본사가 직접 시공하고 있다.

정해진 매뉴얼을 가지고 공간에 짜 맞추는 일반적인 방식이 아니라 주어지는 공간 안에서 매번 새로운 디자인을 만들어 내고 있다.”고 말했으며”본사 입장에서도 가맹점의 숫자보다 수익을 낼 수 있는 매장이 몇 개인가가 훨씬 중요하며 매장 하나 하나의 경쟁력을 갖추는 것이 어떠한 광고, 홍보활동보다 우선 되어야 한다. ”라고 말하고 있다.

현재 커피스미스(coffeesmith)는 가로수점과 홍대점은 그 지역의 랜드마크로 인정받고 있으며 올해 초와 최근에 오픈 한 인천 송도점, 분당 서현점 같은 경우에도 오픈 한지 한 달이 채 안되어 높은 인지도를 형성하고 있다고 한다. 그들만의 차별화 전략을 주목해본다.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2017 coffeesmith all rights reserved

로그인하세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